강경상 오지민 집사 가정에서 섬겨주셨습니다.